[닫기 X]

회사소개 광고문의 즐겨찾기
로그인 회원가입 ID/PW찾기
회사소개 고객센터 광고안내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12월 02일 (수) 21:52 주요뉴스
명의탐방 신제품정보 오늘의동정 데스크칼럼 커뮤니티 구인 구직
HOME > 해외소식 프린트 기사목록 l 이전글 다음글
알레르기, COVID 악화 영향 적어
美 연구팀, “질병의 심각도 다르지 않아”

COVID-19에 걸린 입원 환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들의 결과가 다른 환자의 결과와 비슷하다고 새로운 연구가 보고되었다.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 웩스너 의료센터의 알레르기 전문의인 딜런 팀버레이크 박사는 "병원에 입원 한 환자 275명의 차트에서 알레르기 질환의 병력에 대해 SARS-CoV-2 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보였다."면서 "차트를 조사한 2개월 동안 알레르기가 있는 COVID-19 환자와 알레르기가 없는 COVID-19 환자 간에 질병의 심각도가 다르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연구자들이 질병의 중증도를 결정하기 위해 고려한 요인으로는 중환자실 입원, 입원 기간, 보충 산소 필요 및 삽관이 포함되었다.

이 연구는 알레르기 성 비염, 천식, 습진 및 음식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들의 결과를 조사했다. 연구자들은 다른 환자들과 비교했을 때 환자들이 필요로 하는 개입 횟수에 큰 차이가 없다는 것을 발견했다.

연구 공동 저자인 미첼 그레이슨(Mitchell Grayson) 박사는 "ICU 입원과 관련하여 알레르기 질환이 있는 사람의 43%, 그렇지 않은 사람들이 45%로 거의 대동소이했으며, 산소보충이 필요한 경우도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 79%, 대조군 74%로 별다른 차이가 없었다."고 밝혔다.

이 연구에서 대다수 알레르기 환자들이 중증 COVID-19의 위험 인자로 알려진 COPD를 앓고 있었다.

COPD의 존재를 조정한 후 연구자들은 기존 알레르기 질환이 있지만 천식이 아닌 환자에서 가능한 보호를 제안하는 경향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최근 개최된 American College of Allergy, Asthma and Immunology(ACAAI)에 발표되었다. (HealthDay News)

<임 재익기자 cdpnews@cdpnews.co.kr>
[인터넷중소병원]  기사입력 2020-11-20, 9:22
- Copyrights ⓒ 인터넷중소병원 & ihospital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공 [인터넷중소병원]
트위터 페이스북
 이동호 서울아산병원 ..
“경추질환 예방은 바른 ..
 이석환 대한대장항문학..
 신응진 순천향대 부천..
한미, 스틱형 급성기관지염 치료..
'펠라움에스시럽', 두 가지 천연물 성분 신규조합 한미약품이 간편하게 복용할 ..
한국인을 위한 걷기 지침(가이드라인)
질병관리청 출범, 보건복지부 복수차관제 시행
소득중심 건보료 부과체계 방안
"탄탄한 감염병 대응 체계 갖춰야"
“적정 수가 기반 개원환경 개선 절실”
“진료실 폭행은 심각한 범죄행위”